"우리 아빠가..."3억 벤츠 타고 음주운전하다가 사고 낸 노엘이 피해자에게 한 말

자식농사는 뜻대로 안된다더니 자유한국당 소속 장제원 국회의원이 아들의 음주운전 사고로 논란의 중심에 섰습니다. 특히 최근 장제원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청문회에서 강경한 발언을 내놓은 직후 벌어진 사건이라 비판의 목소리가 높을 수밖에 없는데요.

래퍼 노엘로 활동 중이기도 한 장 의원의 아들 장용준은 지난 7일 새벽 서울 마포구 한 도로에서 자신의 벤츠 승용차를 몰다 오토바이와 충돌하는 사고를 냈습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음주 측정을 한 결과 혈중알코올농도는 0.12%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는데요. 해당 사고로 장용준은 상처를 입지 않았지만 충돌한 오토바이 탑승자는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더불어 사고 당시 장용준이 운전자 바꿔치기와 금품 무마를 시도한 정황이 알려져 더욱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채널A와 SBS 등의 보도에 따르면 장용준은 사고 직후 오토바이 탑승자에게 금품을 주며 합의를 시도했고 아버지가 국회의원이라고 말한 것으로도 전해졌습니다.

이후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게는 자신이 운전을 하지 않았다고 거짓 진술을 하고 다른 사람을 운전자로 내세우기도 했는데요. 사고 후 조사를 마친 장용준은 당일 귀가했고 경찰은 조만간 장용준을 불러 음주운전한 경위와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에 대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소식이 알려진 후 장제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참담한 심경을 전했는데요. 장 의원은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이라며 '용준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장 의원의 사과문에도 대중들의 시선은 싸늘하기만 한데요. 그도 그럴 것이 장 의원의 아들인 장용준은 이미 성매매 의혹으로 한차례 논란을 겪은 바 있기 때문입니다. 이는 지난 2017년 장용준이 노엘이라는 예명으로 Mnet '고등 래퍼'에 출연했을 당시 SNS에서 성매매를 시도한 정황이 포착되어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사건인데요.

당시 장용준의 SNS 계정에는 '오빠랑 하자', '조건 하고 싶은데 디엠 하기' 등과 같은 성매매 시도 글이 게재되어 있었고 논란이 되자 장용준은 '그런 식의 만남을 가진 적이 결코 없다'라고 부인하면서 고등 래퍼에서 하차했습니다.

이 논란으로 인해 당시 바른 정당 소속이었던 장제원 의원은 대변인직과 부산시당 위원장직에서 사퇴하기도 했는데요. 이후 장용준은 '쇼미 더 머니 6' 출연하면서 다시 래퍼로서 활동을 재기했고 2018년 3월에는 스윙스가 이끄는 인디고뮤직과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한편 민주당은 부대변인을 통해 "법무부 장관 청문회장에서 가족에 대한 비판 책임을 후보자에게 전가하며 '저열하고 위선적'이라고 비난한 장 의원의 아들이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라며 "아들 성매매 의혹 사건에 대해선 '결단코 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던 장 의원, 이번 아들의 음주운전 혐의에 대해서는 청문회 장에서 당당하게 외쳤던 '저열하고 위선적인' 행동을 보이지 않기를 바란다"라고 강도 높은 비판을 내놓았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